여기는 푸와족(poowa)의 세상입니다....among here

 








이 봄은 그 봄이 아니지
지나던 그해 봄이 아니지

그 봄은 그때 가고
이 봄은 이때 오고

뻔한
봄은 뻔해


이 꽃은 그 꽃이 아니지
피려던 그해 꽃이 아니지

그 꽃은 그때 지고
이 꽃은 이때 피고

뻔한
꽃은 뻔해



  
내가 지면 뻔한 봄도 함께 지나


사라질 봄을 봄

아니

안 봄

















소리 : 마이무 - 봄을 봄 (내 상황의 바이엘 No5)


영상 : 섬진강...매화는 지고, 배꽃을 보다









    
전체  |   空想畵 (65)  |  글 (33)  |  영상 (17)  |  음악 (2)  | 
글 | [외계인 또무] 작은 행성 이야기 하나 

2006년 3월21일 그리고, 쓰다 음식을 먹을때 매번... more
글 | [시나리오] 노총각의 겨울나기 

2005년 2월 21일 쓰다. 출연 : 아랑. 마이무 . ... more
글 | [논픽션] 오줌빛 환영(幻影) 

2006년 1월 17일의 글,그림 내게는 친동생 같은 남(他)... more
글 | 봄날의 꽃 

2005년 4월 15일 쓰고, 찍고, 올리다   제... more
글 | [궁시렁] 人生을 되풀이 할수있다면.. [6]

2004년 7월 14일 올려진 푸와게시판의 글 일기를 적곤 하... more
글 | [궁시렁] 명곡은 '팔자'다 [3]

- 2005년 4월18일 푸와게시판에 올려진 글 -   ... more
空想畵 | 말레이카 이야기 

바라보기  more
글 | [궁시렁] 산타는 있다 [6]

-이 글은  2001년 12월 24일 새벽. 푸와에 올려진 게시물... more
空想畵 |  알룽~푸와! 

필리핀의 남부지역에는 다바오란 곳이 있습니다. 한국으로 치면 부산 정... more
글 | [푸와동화] 神들의 게임 [9]

글과 사진 : 마이무 2007년     ... more
 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2] 다음글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daerew | DQ'Engine Used